CUSTOMER

뉴스&공지

게시물 상세
강동구 콜센터 문손잡이·에어컨서 코로나 검출
작성자 : 관리자(info@kodexo.co.kr)  작성일 : 20.09.08   조회수 : 49

서울시 강동구 BF모바일 텔레마케팅 콜센터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4명이 추가 발생했다. 서울시는 이 콜센터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 사무실 문 손잡이와 에어컨 등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8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콜센터 직원 1명이 지난 4일 최초 확진된 이후 관련 확진자는 총 22명으로 늘었다”고 말했다.

전날 추가 확진자 4명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이다.

서울시는 감염경로를 확인하기 위해 사무실과 화장실, 엘리베이터 등에 대한 1차 조사를 진행한 결과 사무실이 있는 8층 사무실 문 손잡이, 8층 에어컨 등 2곳에서 코로나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박 국장은 “문 손잡이 등에서 바이러스로 인한 감염 전파가 될 수 있다”고 했다. 그는 “사무실 내 손잡이 등 공용이 쓰는 곳은 표면 소독을 자주 실시해 주시고, 마스크 착용뿐 아니라 손씻기도 철저히 해야 한다”며 “콜센터 등 사무실과 학교 등 시설에서는 냉방 중에 2시간마다 1회 이상 창문을 열어 바깥 공기와 순환식 환기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https://www.chosun.com/culture-life/2020/09/08/67Z6MFADRJEYHE7MYFLKCLDDJ4/

이전글 美 병원 내 코로나 감염 잇따라...9주간 7400명 '원내 감염'
다음글 [코로나19] 병원·포장마차·김치공장까지…끝없는 소규모 감염
탑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