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STOMER

뉴스&공지

병원-요양시설 이어 어린이집까지 방역 비상…코로나19 확산세

20.09.24

수도권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산발적 집단발병이 잇따르면서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4일 낮 12시 기준으로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 병원과의 연관성이 확인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58명이라고 밝혔다.이상원 방대본 역학조사분석단장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지난 22일 이후 8명이 추가로 확진됐...

상세보기

서울시 누적 코로나 확진자 5000명 넘어...병원,회사 등 집단감염 계속

20.09.24

22일 서울시 확진자는 전일 대비 21명이 늘어 5000명을 넘어섰다. 신규감염자 중 절반 이상이 집단감염 관련이었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이날 서울시청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이 같은 내용을 밝히며, 서울시 총 확진자가 5016명이 됐다고 밝혔다. 코로나 발생 이후 서울에서 49번째 사망자도 발생했다. 70대 서울시 거주자로 기저질환이 있었다. 신규 ...

상세보기

WHO “전세계 코로나 감염 7건 중 1건은 의료진, 보호 대책 필요”

20.09.18

세계보건기구(WHO)가 17일 전 세계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사례 중 7건 중 1건은 의료계 종사자에게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이날 진행된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WHO에 보고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례의 약 14%가 보건 종사자의 사례”라며 “일부 국가에서는 35%에 달했...

상세보기

美 병원 내 코로나 감염 잇따라...9주간 7400명 '원내 감염'

20.09.18

미국에서 '병원 내 코로나 감염' 사례가 끊이지 않고 있다. 가장 안전해야 할 공간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과 재확산이 반복되는 것이다. 의료계에서는 1차적으로 병원 내 의료 종사자들의 의료 장비 부족 사태부터 시급히 개선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15일(현지시각)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로부터 입수해 보도한 연방정부의 자...

상세보기

강동구 콜센터 문손잡이·에어컨서 코로나 검출

20.09.08

서울시 강동구 BF모바일 텔레마케팅 콜센터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4명이 추가 발생했다. 서울시는 이 콜센터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 사무실 문 손잡이와 에어컨 등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8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콜센터 직원 1명이 지난 4일 최초 확진된 이후 관련 확진자는 총 22명...

상세보기

[코로나19] 병원·포장마차·김치공장까지…끝없는 소규모 감염

20.09.05

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정오 기준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관련 13명이 추가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는 1152명(교인 및 방문자 593명, 추가 전파 464명, 조사중 95명)이다. 사랑제일교회는 전국 27곳에서 193명에 추가 전파됐다. 지난달 15일 서울 도심에서 개최된 집회 관련 확진자는 11명이 추가돼 총 473명이 됐다. 이 집회는 전국 11곳에서 119명에 추가 전파...

상세보기

코로나 확진 이틀째 100명대…고령층·병원발 감염 잇따라

20.09.05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일 198명을 기록해, 이틀 연속 100명대를 유지했다. 다만 직장과 실내 포장마차, 체육시설, 의료기관 등 일상 주변에서 집단감염이 이어지고 있다. 방역당국은 “지역감염의 연결고리를 확실히 차단하는 게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지난달 중순 사랑제일교회(1152명)와 8·15 도심집회(473명)를 중심으로 폭발적으로 증가하...

상세보기

서울·천안·대구 병원서 추가 확진…병원발 코로나 확산 우려

20.09.04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째 100명대 후반을 기록하면서 폭발적 확산 추세가 잠시 주춤한 가운데, 서울과 대구, 충남 천안의 병원에서 집단감염이 번져 병원발 n차 감염 우려가 커지고 있다.   충남도는 4일 충남 천안의 순천향대 천안병원에서 근무하는 20대 간호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간호사는 이 병원 한 병동에서 코호트(동...

상세보기

광주 종합병원서 다인실 이용자들 5명 코로나19 감염

20.09.03

광주 동구 학동에 자리한 한 종합병원에서 환자·보호자·요양보호사 등 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해당 병동이 폐쇄됐다. 이들 확진자는 다인실 입원 환자로 병원내 최초 확진자는 광주285번으로 확인됐다. 해당 병원은 4개 과목을 진료하는 80여 병상 규모의 종합병원으로 건물 내 요양병원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5명의 확진자는 환자, 보호자...

상세보기

“코로나19 바이러스 공기 전파” 논문 잇따라

20.09.03

과거 아파트나 버스 등 실내에서 발생했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들을 분석한 과학자들이 공기 전파를 원인으로 지목하는 연구결과를 학계에 잇따라 보고하고 있다.홍콩대와 중국 광저우성 질병통제예방센터(CDC) 등이 참여한 공동 연구진은 올해 초 광저우의 한 아파트에서 여러 층에 걸쳐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퍼졌던 사례를 분...

상세보기

교회·병원발 감염자 속출…대구 2차 코로나 비상

20.09.03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7000명을 넘긴 대구의 재확산 사태가 심상치 않다.의료기관 내 집단 감염이 다시 발생하고, 8·15 서울 도심 집회발(發) 코로나19 재확산이 지역 교회 등 종교시설과 학교 등으로 번지고 있다.또 감염 경로를 알 수 없은 '깜깜이 환자'와 코로나19에 취약한 70~80대 감염자, 신생아 감염자까지 나와 의료계를...

상세보기

한양대·아산병원·혜민병원 등 서울 7개 병원서 코호트 격리 중

20.09.03

최근 일주일 동안 서울 시내 7개 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으로 인한 코호트 격리가 이뤄진 것으로 파악됐다.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3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최근 일주일간 코호트격리 중인 곳은 병원급의 경우 녹색병원, 부민병원, 보훈병원 등 3곳, 종합병원의 경우 혜민병원 1곳, 상급종합...

상세보기

수성구 동아메디병원 코로나19 감염 5명 더 늘어

20.09.03

대구 수성구 지산동 소재 동아메디병원에서 추가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확인됐다. 지난달 27일 병원 근무 방사선사가 확진된 후 감염자가 추가로 더 확인되면서 병원 내 감염 우려가 현실화되고 있다. 대구시에 따르면 1일 0시 기준으로 대구에서 새로 확인된 코로나19 환자는 13명이다. 이 중 5명은 동아메디병원 환자 4명과 직원 1명이다. 동아메디병원은 지난달...

상세보기

[코로나19] 계속되는 집단감염 불씨...병원·요양원·기도원·체육시설로 확산

20.09.03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다. 사랑제일교회와 광복절집회 관련 확진자 증가와는 별도로 병원과 요양원, 기도원, 체육시설 등에서 새로운 집단감염이 발생하고 있는 것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일 0시 기준 전일 대비 267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2일 12시 기준으로 기존 집단감염...

상세보기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서 코로나19 5명 감염…건물 5층 '코호트 격리'

20.09.01

서울 중랑구의 녹색병원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일어나 간호조무사와 입원 환자 등 총 5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중랑구는 "지난 23일 광화문집회 참가자와 접촉한 것으로 추정되는 간호 조무사가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이후 전수검사 결과 간호조무사 1명과 환자 3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확진자가 나온 병원 5층은 코호트 격리 중이며...

상세보기

서울대병원도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행정직원 감염

20.08.29

빅5' 병원으로 불리는 상급종합병원 중 하나인 서울대병원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발생했다. 28일 서울대병원 관계자는 "지난 25일 행정직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의료진은 아니다"라고 말했다.이어 이 관계자는 "역학조사 결과 밀접접촉자는 1명이고, 음성으로 판정됐다"며 "이 밀접접촉자 1명은 대학병원 교수"라...

상세보기

남양주시 오남읍 요양병원서 17명 코로나19 집단감염

20.08.29

경기 남양주시는 28일 오남읍의 한 요양원에서 17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고 밝혔다.방역당국은 확진자들을 상대로 동선과 감염경로를 역학조사하는 한편 전수검사를 진행하고 있다.방역당국은 역학조사한 뒤 시 홈페이지 등에 공개할 예정이다.   ...

상세보기

고대안암병원에서도 입원 환자 코로나 확진… 방역당국 "병원 내 감염 추정"

20.08.29

25일 성북구청에 따르면 지난 11일부터 19일까지 9일간 고대안암병원에 입원해있던 성북 192번 환자가 지난 20일 코로나 확진판정을 받았다. 환자는 입원 중이던 19일 고대안암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고대안암병원 관계자는 "다른 환자, 보호자, 의료진 등 확진 환자 입원 중 접촉자에 대한 코로나 전수 검사를 진행했고, 환자 이동...

상세보기

코로나 팩트 복습]실내습도 낮으면, 환기 안 하면 감염 위험 높다

20.08.2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대유행 위기에 직면한 가운데,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발(發) 유행 때 나온 안전 수칙들이 새삼 주목 받고 있다. 4월 이후 코로나19가 주춤하면서 잠시 잊고 살았던 코로나19 관련 정보들을 다시 상기시켜야 할 시기다. 어느 때보다 생활 방역이 필요한 상황이다.  한국일보는 이에 코로나19 안전 수칙...

상세보기

간호사 코로나19 감염 경보···빅5에 전담병원까지 폐쇄

20.08.24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폭증하는 가운데 빅5 대형병원부터 전담병원까지 간호사 확진으로 잇따른 병원 폐쇄 소식이 들려오며 진료 마비 우려가 커지고 있다.   간호사 확진은 확진자가 근무했던 병동 폐쇄는 물론이고 접촉했던 의사나 간호사 등 다른 의료진 또한 추가 감염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진료 마비를 초래할 위험성이 ...

상세보기

탑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