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STOMER

뉴스&공지

어디로 튈지 모르는 `깜깜이` 감염…카페-직장-식당-캠핑서 확산

20.08.05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최근 주춤하고 있지만,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깜깜이` 환자를 전파 고리로 한 새로운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이어지면서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코로나19는 감염 초기에 증상이 나타나지 않거나 경미해 누가 감염자인지 모르는 상황에서 전파가 이뤄지는 특성을 보이는데, 이런 깜깜이 환자의 동선과 ...

상세보기

[비즈톡톡] 코로나 시대 스마트기기 살균법은… "액체 뿌리지 말고 천으로 닦아야"

20.08.05

애플 자사 홈페이지에 안내… 수건·휴지 쓰지 말고 부드러운 천으로 문질러야삼성전자, 인도에 UV 살균기 선보여… LG전자, 무선 이어폰에 유해 세균 박멸 기능"자외선 기기 효능 제한적"… 손씻기, 사회적 거리 두기 등 코로나 건강수칙 대체 못해딜로이트 보고서(2018년)에 따르면 미국인들은 하루 평균 50회 이상 자신의 스마트폰을 확인한다고 합니다. 미국 ...

상세보기

필리핀, 코로나19 10만명 돌파..의료체계 붕괴 경고

20.08.0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와 관련해 의료단체들이 "패배하는 싸움을 벌이고 있다"고 선언하며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에게 수도 마닐라를 다시 봉쇄할 것을 요청한 필리핀의 코로나19 총 감염자 수가 2일 10만명을 넘어섰다. 필리핀 보건부는 이날 하루 최고 기록인 5032명이 신규 코로나19 감염자로 확인됐다며 총 감염자 수는 10만3185명...

상세보기

강남 카페서 '깜깜이' 집단감염 총 9명..요양시설 확진도 여전

20.08.02

수도권인 서울 강남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깜깜이'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서울에서는 강서 중앙데이케어센터 관련 확진자도 추가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일 오후 역학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서울 강남구 커피전문점과 관련해 지난달 27일 지표환자가 발생한 이후 현재까지 8명의 확...

상세보기

베트남 코로나 첫 사망자 발생…신규 확진도 폭증

20.08.01

베트남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치료를 받던 70대 남성이 숨졌다. 베트남 첫 사망 사례다.베트남 정부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다낭 병원에서 치료받던 70세 남성이 31일 오전 숨졌다고 밝혔다. 100일 간 현지 감염 ‘0명’을 유지하던 베트남에서는 지난 25일 다낭에서 57세 남성 확진자 1명이 보고된 후 호찌민과 하노...

상세보기

캠핑장도 '안전지대' 아니다… 홍천서 동반 캠핑 6명 코로나 '확진'

20.08.01

강원도 홍천의 한 캠핑장에서 가족단위로 모인 18명 가운데 6명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코로나19가 확산하는 가운데 휴가 여행지의 대안으로 떠오른 캠핑장 역시 완벽한 안전지대는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 속초시에 따르면 속초에 사는 30대 부부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이들 부...

상세보기

이탈리아도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신규 확진자 두달만에 최대

20.07.31

한동안 하향 안정화 추세를 보이던 이탈리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최근 다시 증가세로 돌아서며 2차 확산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고 있다.  이탈리아 보건당국은 30일(현지시간) 하루새 늘어난 신규 확진자 수가 386명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5일(519명) 이래 약 두 달 만에 가장 많은 것이다. 이탈리아에서는 지난달 말부...

상세보기

캠핑장도 코로나 비상…홍천서 동반 캠핑 ‘확진’

20.07.30

강원도 홍천의 한 캠핑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휴가철 가족이나 지인끼리 소규모로 모여 숙식을 하는 캠핑이 유행인 가운데 캠핑장발 집단감염이 현실화하는 것은 아닌지 우려가 커지고 있다.   강원도방역당국은 속초에 사는 30대 부부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이들 부부는 지...

상세보기

코로나 모범국’ 베트남, 3개월 만에 지역 감염 발생

20.07.27

베트남에서 지난 4월 이후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발생했다. 확진자가 보고된 도시 다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조처를 강화했다.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베트남 당국은 25일 성명을 통해 다낭에서 약 한 달간 머문 57세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이 확진자는 다른 주에는 방문하거나 낯선 인물과 대화하지 않았고...

상세보기

대전, 개인병원발 코로나 19 확산세 여전

20.07.25

대전에서 서구 정림동 개인병원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멈추지 않고 있다. 병원내 확산에 이어 방문자 접촉자들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고 있다. 9일 대전시에 따르면 밤새 서구 정림동 더조은의원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추가됐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155명에 이른다.  중구 문화동에 거주하는 50대 여성(151번 확진자)...

상세보기

“위드 코로나 시대, 공공의료와 보건의료인력 확충 필요

20.07.25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이하 일자리위)는 이슈브리프 ‘일문일답(일자리에 대해 묻고 일자리에 대해 답하다)’ 제5호를 통해 우리나라의 코로나19 대응체계를 평가하고, 감염병 치료와 관리를 위한 공공의료 투자 확대와 보건의료인력 확충 및 불균형 해소 방안을 제시했다. 일자리위는 우선 우리나라의 코로나19 대응체계와 관련 방역체계는 한때 일별 90...

상세보기

'국경봉쇄' 베트남서 100일 만에 경로 불명 코로나19 발생(종합)

20.07.25

다낭 거주 50대 베트남 남성…국제선 다낭 착륙 잠정 중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국경을 봉쇄하고 외국인 입국을 금지해온 베트남에서 100일 만에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가 발생했다.베트남 보건부는 25일 베트남 중부 다낭에 거주하는 57세 베트남 남성이 최근 외국에 다녀온 사실이 없는데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

상세보기

요양병원·노인시설까지 침범한 코로나19..잇단 감염에 '비상'

20.07.23

최근 지역사회에서 주춤한 듯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노인들이 자주 찾는 복지시설, 요양원 등을 고리로 다시 번질 조짐을 보이고 있다.  특히 고령층은 감염 우려가 큰 '고위험군'으로 꼽히는 데다 자칫 중증 상태로 악화할 가능성도 있어 방역당국이 바짝 긴장하는 모양새다. 22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등에 따르면 서울 강서구...

상세보기

병원 방역 허술…코로나 뚫릴 수 있다

20.07.23

병원은 병을 치료하는 곳이지만 전염병 감염 우려가 큰 곳이기도 하다. 지난 2015년 6월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시 삼성서울병원이 2차 감염의 온상이 됐던 일은 대표적인 사례다. 지금 전국의 병원들이 코로나19 사태에 적절히 대응하고 있는 것도 메르스 사태에서 얻은 반면교사 덕분이 크다.  그러나 코로나19가 ...

상세보기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약국들의 ‘절규’

20.07.23

최근 약국가가 다른 점포와 마찬가지로 긴급재난지원금 효과를 봤다는 소식이 전해졌지만 코로나19 확진자가 직간접으로 방문한 약국의 상황은 심각하다 못해 처참한 수준이다. 동선 공개로 상호명이 노출된 약국은 손님이 줄고 경영이 악화됐다.심지어 방역 지침을 준수했는데도 상호명 공개로 경영상의 피해를 호소하고 있는 약국도 있다. 대한약사회도 방역당...

상세보기

전 세계 코로나 확진자 1천500만 명 육박

20.07.23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확진자가 1천500만 명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존스 홉킨스대학에 따르면 오늘(22일) 오전 현재 전 세계 코로나 누적 확진자는 1천495만여 명에 달했습니다. 국가별로는 미국이 390만여 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브라질(215만여 명), 인도(119만여 명), 러시아(78만여 명), 남아프리카공화국(38만여 명...

상세보기

코로나19 '확산→진정→재확산' 반복…"방심할 수 없는 상황"

20.07.23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진정→재확산' 흐름을 반복하는 양상이다.최근 지역발생 확진자가 줄어들면서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소 잦아지는 듯했으나 수도권 사무실과 요양시설, 교회, 군부대를 고리로 다시 확산하는 모양새다.더욱이 정부가 정규예배 외의 모든 교회 소모임과 행사 등을 금지한 '교회 방역수칙 의무화' 조치를 24일 오...

상세보기

日 하루 확진 750명 ‘역대 최다’…코로나 2차 파동 본격화

20.07.23

22일 하루 동안 일본에서 750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와 역대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일본의 일일 신규 확진자가 700명을 넘은 것은 720명을 기록한 지난 4월11일 이후 102일 만이다.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42분 기준 도쿄(東京)도에서 238명을 비롯, 일본 전역에서 750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역대 최다 기록을 세웠...

상세보기

日 하루 확진 750명 ‘역대 최다’…코로나 2차 파동 본격화

20.07.23

22일 하루 동안 일본에서 750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와 역대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일본의 일일 신규 확진자가 700명을 넘은 것은 720명을 기록한 지난 4월11일 이후 102일 만이다.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42분 기준 도쿄(東京)도에서 238명을 비롯, 일본 전역에서 750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역대 최다 기록을 세웠...

상세보기

확진자와 접촉 없이 같은 공간에만 있었는데..'알 수 없는 전파'

20.07.22

손상원 기자 = 확진자와 같은 공간에 있었지만, 밀접 접촉 없이 보건용 마스크까지 착용했던 '노출자'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  22일 광주시에 따르면 광주 172번 확진자의 노출자로 분류된 A씨가 지난 21일 191번째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172번 확진자가 지난 13일 다녀간 치과에서 머물렀으나 직접 접촉은 하지 않아 접촉자가 아닌 노출자로 분류됐다...

상세보기

탑버튼